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이종윤 전 청원군수, 정정순 청주시장 후보 선대본부장 수락

기사승인 2018.03.13  11:09:31

공유
default_news_ad1

- 더불어민주당 정정순 청주시장 예비후보 캠프 합류

사진 설명 : 이종윤 전 청원군수가 더불어민주당 정정순 청주시장 예비후보 킴프에 합류하며 함께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. ( 사진 = 노승일 기자)

[청주=동양뉴스통신] 노승일 기자 = 6·13 지방선거 충북 청주시장에 출마를 밝힌 더불어민주당 정정순 전 충북도 행정부지사 예비후보는 13일 오전 11시 시청 브리핑룸에서 '이종윤 전 청원군수 선거대책본부장 수락 입장' 기자회견을 가졌다.

이종윤 전 청원군수는 이날 수락 회견에서 “정정순 전 행정부지사와 함께 못다 이룬 통합청주시의 비전을 완성할 것"을 약속했다.

특히 이 전 군수는 “통합 청주시는 제대로 된 비젼을 갖추고 파죽지세의 기세로 나아가야 했지만 안타깝게도 지난 4년은 통합 청주시민의 기대에 부흥하지 못한 부분도 많이 있다"며 "청원군의 마지막 군수로서, 통합에 앞장섰던 군수로서 막중한 책임감과 안타까움을 느끼고 있다"고 아쉬움을 표했다. .

또 그는 “이번 선거에서 정정순 전 행정부지사를 도와 못 다 이룬 통합 청주시의 비전을 실현하는 데 미력이나마 보태기로 결심했다"며 "정 전 행정부지사를 선택한 것은 함께 공직생활을 하면서도 느꼈지만 남을 배려하는 따뜻한 인품과 어떤 일이든 훌륭하게 처리해 내는 업무능력이 뛰어나기 때문"이라고 밝혔다.

아울러 "기초단체에서는 정치가보다는 시민 살림을 속속들이 살필 수 있는 살림꾼, 행정가가 필요하다"며 "청주시가 통합한 의미를 살리고, 더 큰 청주로 발전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을 확신하고 앞으로 정정순 전 행정부지사의 청주시장 당선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"이라고 강조했다.

이종윤 전 청원군수는 충북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출신으로 9급 공무원으로 시작해 청원군수를 역임했고 청주·청원 통합을 이끌어 통합 청주시를 탄생시킨 주역이다. 

노승일 slro2000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동양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